Quantcast

‘용왕님 보우하사-첫방송’ 정찬, 이소연의 친부모 임호X양정아 만나…안내상은 금보라 바가지에 ‘산삼 캐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14 19: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용왕님 보우하사’에서 첫방송이 그려졌다.
 
14일 방송하는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는 세상 만물의 수천 가지 색을 읽어내는 절대시각을 가진 여자 심청이(이소연)가 세상을 흑백으로만 보는 피아니스트 마풍도(재희)를 만나 사랑과 인생의 아름다움을 나누고, 잃어버린 아버지의 비밀을 찾아내는 현대판 심청이 이야기다.
 

MBC ‘용왕님 보우하사’ 방송캡처
MBC ‘용왕님 보우하사’ 방송캡처

 

지환(임호) 은 어린 청이(본명 조홍주)에게 색채에 대한 남다른 감각이 있는 것을 알게됐다.
 
지환(임호)은 고려 시대 안료 연구를 위해 한반도에서 멸종된 식물을 중국에서 찾아 발아와 재배를 시도하게 됐다.
 
어린 풍도는 어머니가 집을 나가고 할머니 영인(오미연)의 집에서 아버지 성재(정찬)과 고모 재란(임지은) 함께 살고 있었다.
 

또 나중에 청이(이소연)와 지나(조안)의 양부가 될 학규(안내상)는 젊은 시절 불꽃같은 사랑을 했었지만 허망하게 잃은 후 자포자기 심정으로 덕희(금보라)와 살림을 차리고 산삼을 캐러 다니는 모습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는 매주 월요일~금요일 오후 7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