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김유정, 셔터만 눌러도 화보…“숏컷인 줄”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1.14 18: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김유정이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13일 김유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셀카를 잘 찍고 싶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머리를 뒤로 넘기고 셀카를 찍고 있다.

김유정 인스타그램
김유정 인스타그램

특히 또렷한 이목구비에 빛나는 넘사벽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쁘다”, “뭘 해도 예쁜데 잘 찍을 필요가..”, “숏컷인 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유정은 1999년생으로 올해 나이 21세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