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이언맨 2’, 시즌 1보다 더 화려해진 볼거리…줄거리와 평점은?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1.14 15: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영화 ‘아이언맨 2’가 오후 4시에 방송된다.

2010년 4월 29일 개봉된 ‘아이언맨 2’는 SF, 모험, 액션 장르의 영화로 국내 관람가 12세이다.

‘아이언맨 2’ 스틸컷 / 네이버영화
‘아이언맨 2’ 스틸컷 / 네이버영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기네스 팰트로, 동 치들, 스칼렛 요한슨, 미키 루크 등이 출연한 ‘아이언맨 2’의 줄거리는 아래와 같다.

세계 최강의 무기업체를 이끄는 CEO이자, 타고난 매력으로 셀러브리티 못지않은 화려한 삶을 살아가던 토니 스타크.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이 아이언맨이라고 정체를 밝힌 이후, 정부로부터 아이언맨 수트를 국가에 귀속시키라는 압박을 받지만 이를 거부한 채 더욱 화려하고 주목 받는 나날을 보낸다. 스타크 인더스트리의 운영권까지 수석 비서였던 ‘페퍼포츠’에게 일임하고 슈퍼히어로로서의 인기를 만끽하며 지내던 토니 스타크. 하지만 그 시각, 아이언맨의 수트 기술을 ‘스타크’ 가문에 빼앗긴 후 쓸쓸히 돌아가신 아버지의 복수를 다짐해 온 ‘위플래시’는 수트의 원천 기술 개발에 성공, 치명적인 무기를 들고 직접 토니 스타크를 찾아 나선다. F-1 모나코 그랑프리에서 직접 경주용 차에 올라선 토니 스타크 앞에 나타난 위플래시! 무차별적으로 전기 채찍을 휘두르는 그의 공격에 무방비 상태였던 토니 스타크는 생명의 위협을 느끼지만, 새롭게 개발한 휴대용 수트 Mark5를 이용하여 간신히 위험에서 벗어난다. 그리고 자신과 자신의 아버지에 대해 강한 적대감을 드러내는 그에게서 심상치 않은 위기를 직감한다. 한편, 이 과정을 모두 지켜본 토니 스타크의 라이벌이자 무기업자인 ‘저스틴 해머’는 아이언맨에 필적할 만한 위플래시의 위력을 간파하고 그를 몰래 감옥에서 탈출시켜 자신과 손 잡을 것을 제안한다. 위플래시를 만난 이후 좀처럼 충격에서 헤어나오지 못하던 토니 스타크는 감옥에 갇혀 있는 줄 알았던 위플래시가 저스틴 해머와 함께 있음을 알게 되고, 역대 수트들을 뛰어넘는 최강의 위력을 지닌 Mark6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그 사이, 저스틴 해머는 새로운 군무기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그 곳에서 위플래시는 모두를 놀라게 할 작전 실행에 나서는데...!

영화를 본 네티즌들은 “재밌네요 아이언맨 ㅋㅋ”, “볼거리가 화려하고 많아서” 등의 평과 함께 평점 7.35를 줬다.

‘아이언맨 2’는 14일 오후 4시 ocn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