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지민,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에서 키 플레이어로 활약 시작

  • 이승주 기자
  • 승인 2019.01.14 12: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주 기자] 이지민이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연출 한상우/ 제작 UFO프로덕션/ 이하 ‘조들호2’)에서 박신양과 만난다.

KBS 2TV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측은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14일 방송에서 이지민이 사건의 실마리를 쥐고 있는 키 플레이어로서의 활약이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지민은 극 중 국일물산 회계팀 직원 유지윤 역을 맡았으며 지난 방송에서는 횡령 사건에 연루돼 구치소에 수감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과거 사무실에서 초조한 표정으로 앉아 있던 그는 갑자기 들어온 형사들에게 체포됐고 이내 구치소에서 죄수복을 입은 채 등장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엄마와 변호사를 비롯한 누구에게도 진술을 하지 않고 굳게 다문 입과 텅 빈 눈빛은 아픈 비밀을 숨기고 있는 듯 보여 유지윤(이지민 분)이 침묵을 지키는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지민 / KBS 2TV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그런 그가 14일 국일그룹을 파헤치기 시작한 조들호와 만난다고 해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앞선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에서 디자인 회사의 임대리 역을 맡아 발랄한 매력을 선보였던 이지민은 이번 ‘조들호2’에서는 무게감 있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어 앞으로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얽히고설킨 사건들 속 이지민이 숨기고 있는 이야기의 정체는 14일 밤 10시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