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돌’ 나은-건후-광희, 재미+시청률 다 잡았다… ‘동시간대 시청률 1위’

  • 김유표 기자
  • 승인 2019.01.14 09: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유표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건후-광희 조합이 재미와 시청률 모두 잡았다.

14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3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60화 ‘너의 마음이 들려’ 편은 시청률 10.6%(전국)를 기록했다.

이는 동 시간대 시청률 1위에 해당하는 수치이다.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 닐슨코리아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 KBS

‘슈돌’ 260회와 같은 시간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은 평균 7.75%(1부: 6.2% 2부: 9.3% 전국), SBS ‘런닝맨’은 평균 5.5%(1부: 4.6%, 2부: 6.4% 전국) 수치를 기록했다.

이로써 ‘슈돌’은 일요 예능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나은-건후 남매와 광희가 차지했다.

나은이와 건후의 열렬한 팬인 광희는 훈련으로 바쁜 박주호 대신 아이들 돌보기에 도전했다. 노래도 불러주고 책도 읽어주며 아이들을 위해 노력한 그에게 나은-건후는 푹 빠졌다.

무엇보다 빛난 나은-건후-광희의 알콩달콩 꿀케미가 눈길을 끌었다.

얼굴에 숯검댕이까지 칠할 만큼 아이들과 잘 놀아준 그의 모습, 그런 삼촌을 잘 따르며 애교를 부린 나은이와 건후의 모습은 분당 시청률 14.4%(전국)을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