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히든싱어 5’ 박미경 남편 트로이, 시종일관 애정 표현 “아내 박미경 무조건 1등”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1.13 19: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박미경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주목받았다.

과거 방송된 JTBC ‘히든싱어 5’에서는 댄스 디바 박미경 편이 공개됐다.

박미경은 이전부터 “히든싱어에 나오고 싶었다”고 고백하며, “3, 4년을 기다려 온 이 순간이 너무 행복하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모창능력자들을 ‘박미경 다둥이’라고 부르며 애정공세를 하는 등 들뜬 모습을 보였다. 

JTBC ‘히든싱어 5’ 방송캡쳐
JTBC ‘히든싱어 5’ 방송캡쳐

특히 그는 “노래들이 어려운 만큼 나눠 부르는 룰이 마음에 든다”고 덧붙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박미경의 남편인 트로이가 자리해 시종일관 아내를 향한 애정 표현으로 스튜디오를 달궜다. 

매 라운드마다 ‘아내 박미경이 몇 등이라고 예상하냐’는 질문에 변함없이 1등이라고 답하는 영락없는 아내 바보 모습을 보여 부러움을 자아냈다.

가수 박미경의 나이는 1965년생으로 올해 54세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