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이승기, 육성재에게 “감방에 제자를 초대하는 사부가 어디있어?”…어둠의 사부는 과연 누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13 19: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집사부일체’에서는 제자들은 감옥에서 사부를 찾기 미션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3일 방송된 sbs‘집사부일체’에서는 이상윤, 이승기, 육성재, 양세형이 사부를 만나러 감옥에 가게 됐다. 

 

sbs‘집사부일체’방송캡처
sbs‘집사부일체’방송캡처

  
제자들은 사부의 즐거운 놀이터 감옥에 초대를 받았고 영문도 모른 채 감옥에 갇히게 됐다.
 
이들은 사부가 남긴 첫번째 미션으로 얼음 속에 있는 글자를 꺼내야 했다.
 
양세형은 사부가 누구인지 알기에 열심히 얼음을 깼고 사부의 목소리가 들리자 우왕좌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부는 제자들에게 “나를 찾아라”고 하면서 “흩어지면 죽고 뭉쳐도 죽는다”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했다.
 

또 이승기는 육성재와 함께 다니면서 “감방으로 초대하는 사부가 어디있어?”고 투덜댔지만 감옥에서 사부를 찾으면서 비둘기를 보고도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SBS‘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