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1박 2일’ 특전사 출신 캠핑 전문가 박은하, “뺨 때리고 두 손 공손히 하면 된다” 노하우 전수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1.13 19: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1박 2일’ 멤버들이 특전사 출신 야생캠핑 전문가 박은하에게 리얼 야생 생존법을 사사받았다.

13일 방송된 KBS2 ‘1박 2일 시즌 3’에서는 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윤동구-정준영과 인턴 이용진이 강원도 인제에서 벌이는 ‘2019 동계 야생 캠프’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그런 가운데 박은하 야생캠핑 전문가가 깜짝 등장해 ‘1박 2일’ 멤버들에게 겨울철 혹한기 야생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특급 생존법을 전수했다.

KBS ‘1박 2일’ 제공
KBS ‘1박 2일’ 제공

이후 ‘1박 2일’ 멤버들의 야생 멧돼지 서식지 본격 입성과 함께 야생캠핑 전문가 박은하가 전하는 ‘일타쌍피’ 비법이 모두의 이목을 단번에 집중시켰다. 

야생 멧돼지와의 운명적 만남과 온 몸을 에는 추위에 “선빵이 좋습니다”, “뺨을 때리고 두 손을 공손히 하면 됩니다”라며 상상초월의 생존법을 아낌없이 쏟아냈다.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