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강호동, 이승기에게 “손예진 진짜로 보면 네 여자 갔더냐?”…“사부는 시계로 유명한 분”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13 18: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집사부일체’에서는 힌트요정으로 강호동이 나왔다.
 
13일 방송된 sbs‘집사부일체’에서는 이상윤, 이승기, 육성재, 양세형이 힌트요정으로 강호동과 통화하게 됐다. 

 

sbs‘집사부일체’방송캡처
sbs‘집사부일체’방송캡처

 
강호동은 이승기가 전화를 하자마자 운동컨셉으로 숨이 차는 목소리를 냈고 멤버들은 당황해 했다.
 
이어 이승기는 전화기 너머의 목소리를 듣고 금방 강호동이라는 사실을 눈치챘고 강호동은 “사실 집인데 운동컨셉을 잡은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강호동은 “궁금한게 있는데 손예진 실제로 만나니까 네 여자 갔더냐? 내가 실수 한거제”라고 말했다.
 
또 이승기가 강호동에게 “사부로 한번 나와야 되지 않냐?”라고 하자 강호동은 “나는 사부가 아니라 제자로 가야한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사부는 명언제조기로 내가 컨트롤 할 수 없고 그 분 앞에 서면 내가 순한 양이 된다. 영원한 피터팬이고 이분의 시계가 유명하다”라고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SBS‘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