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TV 동물농장’ 샤페이 5남매 탄생…새끼 피하는 아빠 ‘레오’, 왜?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9.01.13 09: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3일 방송된 ‘TV 동물농장’에서는 전남 화순군의 한 가정집에 생긴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다. 

자글자글한 주름이 매력이라는 샤페이 가문의 후예들이 탄생했다는 것. 

무려 6년이란 시간 끝에 태어난 꼬물이 5남매는, 집안의 큰 기쁨이자 경사다. 

하루가 다르게 폭풍 성장하는 꼬물이 5남매 때문에 엄마 ‘제니’는 허리가 휠 지경이다.

SBS ‘TV 동물농장’ 방송 캡처
SBS ‘TV 동물농장’ 방송 캡처

‘제니’를 도와주긴커녕 새끼들이 다가가기만 해도 귀신이라도 본 양, 아빠 ‘레오’는 기겁하고 도망가 버린다. 

덕분에 ‘제니’는 5남매의 독박육아를 떠맡았다. 

‘레오’에게는 숨겨진 속사정이 있다는데 겁쟁이 아빠가 된 ‘레오’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전문가는 “제니가 주인의 신임을 얻어 레오보다 서열이 위에 있고, 강한 모성애로 인해 새끼들과 레오 사이를 가로막은 것 같다. 그래서 레오는 새끼들과 한 공간에 있는 것을 피하려고 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SBS ‘TV 동물농장’는 매주 일요일 오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