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하나뿐인 내편’ 이혜숙, 박성훈이 데려온 남자 친구 동성애자 오해 “고래 결혼했는데 다시는 만나지 마”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12 20: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홍실(이혜숙)이 고래(박성훈)이 친구와 함께 들어오자 걱정을 했다.
 
12일 방송된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미란(나혜미)은 고래(박성훈)가 친구와 술을 먹고 늦게 들어오자 투덜거렸고 홍실(이혜숙)은 걱정이 됐다.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이어 고래(박성훈)는 술에 취해서 사진 속의 친구인 승준에게 안겨서 들어왔고 홍실(이혜숙)과 홍주(진경)는 깜짝 놀랐다.
 
홍실(이혜숙)은 홍주(진경)에게 “안되겠다”라고 말하며 집 밖으로 나간 친구 승준을 불렀다.
 
홍실(이혜숙)은 승준에게 “우리 고래 이제 결혼했으니 다시는 만나지 말아라”고 했고 술에 취한 승준은 “명심하겠다”고 답했다.
 

또 미란(나혜미)은 고래(박성훈)가 “발로 차고 잠꼬대가 너무 심하다. 여자친구가 한다스였다”고 말하자 친정으로 자러 갔고 홍실은 이를 걱정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하나뿐인 내편’은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