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 비지트’ 올리비아 데종, 에드 옥슨볼드와 다정한 투샷…“오븐서 갓 구워진 사진”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1.12 07: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더 비지트’ 올리비아 데종의 과거 사진이 화제다.

올리비아 데종은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traight outta the oven”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올리비아 데종은 에드 옥슨볼드와 다정하게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사진에는 두 사람의 풋풋함이 묻어나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올리비아 데종 인스타그램
올리비아 데종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이 사진 너무 귀엽다”, “영화 너무 좋았다”, “눈빛이 살아있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98년생으로 만 21세가 되는 올리비아 데종은 영화 ‘더 비지트’, ‘배러 와치 아웃’ 등의 작품서 맹활약한 바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