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혼자산다’ 전현무, ‘모델 여친 두고 뭐하는 짓?’ 핑크바퀴벌레 의상으로 시선강탈 ··· 한혜진 “벌칙의상이냐?”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9.01.12 00: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나혼자산다’에서 한혜진이 라디오 생방송 일일 디제이를 맡았다. 

11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한혜진이 라디오 생방송 일일 디제이를 맡아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한혜진이 일일 디제이를 맡은 프로그램은 ‘오후의 발견’이었다. 방송이 시작되고 한혜진이 사연을 소개했다. 한 사연자가 한혜진의 남자친구인 전현무의 출근길 의상을 지적하는 사연을 보내왔다.

사연자가 보낸 사진 속 전현무의 의상을 본 한혜진은 말문이 막히고 말았다. 한혜진은 “벌칙의상이냐?”라고 말하며 방송을 통해 남자친구를 타박했다.

스튜디오에 있던 전현무는 수치심에 고개를 숙이고 말았다. 박나래는 “내가 대관령 갔을 때 의상과 똑같다”고 말했다. 다른 출연자들도 박나래의 말에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전현무 역시 “왜 나래 의상을 뺏어입었냐는 댓글이 너무 많았다. 전부 핑크바퀴벌레라고 하더라. 그런데 내가 고른 옷이다”라고 말했다. 전현무가 직접 골랐다는 말은 다시 한 번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 

전현무는 한혜진이 라디오를 진행하던 중, 문자와 함께 꽃바구니를 보내는 로맨틱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남자친구가 보낸 선물에 한혜진은 쑥스러워하면서도 환한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나혼자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 M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