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우주소녀(WJSN), ‘엠카운트다운’ 첫 컴백 무대 가져… ‘완벽한 라이브와 퍼포먼스’

  • 김유표 기자
  • 승인 2019.01.11 16: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유표 기자] 우주소녀(WJSN)가 ‘엠카운트다운’ 첫 컴백 무대에서 완벽한 라이브와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순조로운 컴백 신호탄을 알렸다.

11일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우주소녀가 ‘엠카운트다운’ 첫 컴백 무대에서 타이틀곡 ‘라 라 러브(La La Love)’의 라이브와 퍼포먼스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이들은 앨범 발매일인 8일 선보였던 쇼콘에 이어 10일 오후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서 미니앨범 ’WJ STAY?(우주 스테이)’의 첫 번째 컴백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엠카운트다운’ 우주소녀(WJSN)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엠카운트다운’ 우주소녀(WJSN)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감성적인 무대부터 화려한 퍼포먼스까지 ‘종합선물세트’를 떠올리게 한 컴백 무대는 음악 팬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핫’한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타이틀곡 ‘La La Love’(라 라 러브)를 비롯해 서브 곡 ‘1억개의 별’ 무대를 펼친 이들은 뛰어난 라이브와 매력적인 퍼포먼스를 모두 소화하며 첫 방송 무대부터 ‘역대급 무대’를 만들어냈다.

먼저 이들은 천상의 여신을 연상케 하는 화이트와 블루의 의상으로 웅장한 스트링이 인상적인 팝 발라드 ‘1억개의 별’ 무대를 선보이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엠카운트다운’ 우주소녀(WJSN)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엠카운트다운’ 우주소녀(WJSN)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팬들의 마음을 별에 빗대어 표현한 곡답게 따뜻하면서도 부드러운 멜로디와 감미로운 보컬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애틋한 감성을 선사했다. 

이어진 타이틀곡 ‘라 라 러브(La La Love)’ 무대에서는 더욱더 화려해진 카니발의 주인공으로 등장해 반전 매력을 자랑했다.

이들은 블랙과 화이트의 매혹적인 의상으로 차려입고 한층 업그레이드된 비주얼로 판타지적 요소를 더하며 강렬한 아름다움을 마음껏 드러냈다. 

특히 신비로우면서도 서정적 매력을 담은 음악과 ‘빼꼼춤’, ‘진동춤’ 등 독특하면서도 파워풀한 안무와 퍼포먼스는 이들의 몽환적이고 독보적인 분위기를 더욱 배가시켰다.

우주소녀는 11일 KBS ‘뮤직뱅크’로 공중파 첫 컴백에 나선다. 이후 12일 MBC ‘쇼!음악중심!’, 13일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방송 프로그램으로 컴백한다.

우주소녀(설아, 엑시, 보나, 수빈, 다원, 루다, 은서, 다영, 여름, 연정)는 8일 새 미니앨범 ‘우주 스테이?(WJ STAY?)’를 발표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