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내일의 운세] 2019년 01월 12일(음력 12월 07일 기유) 띠별 운세는?…’미리보는 오늘의 운세’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1.11 15: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미리보는 신년운세, ‘오늘의 운세’가 화제다.

오는 1월 11일 쥐띠의 경우 성공의 기회가 보인다면 바로 잡는 게 좋겠다.

쥐띠(84, 72, 60, 48년생)

아무리 화가 나도 오늘만큼은 상대방의 자존심을 건드리는 무책임한 말은 피하는 게 좋겠다. 현금이나 현물에 대한 거래관계도 잠시 미루는 게 이롭겠다. 노력한 만큼의 이익은 있겠으나 요행이나 기적을 바라기에는 좋지 않는 날이다. 미혼 여성은 새로운 이성을 만날 수 있다.

소띠(85, 73, 61, 49년생)

다른 날에 비해 감정의 변화가 다양하게 생겨나는 하루이니, 영업을 하는 직장인이라면 마음을 가다듬는 것이 주요한 관건이 될 것이다. 재운이 왕성하니 곧 기쁨이 클 것이다. 가족들에게 좋은 소식이 들려오는 하루이다. 정작 좋은 소식을 가져온 본인에게는 크게 돌아오는 것이 없다고 느낄 수 있으나 훗날 배가 되어 돌아온다.

호랑이띠(86, 74, 62, 50년생)

가급적 과한 행동은 삼가고, 상황에 맞는 범위 안에서 자신의 능력을 발휘해야 함이 옳다. 장거리 이동은 길하지 않으니 이동 시 항상 조심하고 주위를 살피는 게 이롭다. 너무 먼 이상에 집착하거나 사소한 일에 감동 받는 것은 불리하니, 멀리 하는 게 좋겠다.

토끼띠(87, 75, 63, 51년생)

오랜만에 당신도 다른 사람에게 조언을 해주기 좋은 날이다. 가르치는 직업을 가지고 있다면 좋은 제자를 만나겠고 우울해 있는 사람을 만나면 그 사람에게 당신은 더 없이 좋은 충언을 남길 수 있겠다. 회의나 모임이 있다면 오늘 하루 빛을 발한다.

용띠(88,76, 64, 52년생)

상대의 마음을 무시하게 된다면 주변의 다른 사람들도 당신에게 다가오는 것이 힘들 수 있으니 기쁜 마음으로 받고 줘라. 주변 사람들과 함께 하면 좋은 하루가 될 것이나, 급작스런 변화는 서로에게 부담이 될 수 있으니 시간을 두고 실천에 옮기는 것이 유리하다.

뱀띠(89, 77, 65, 53년생)

적극적인 행동이 오히려 나쁜 결과를 야기할 수도 있겠다. 어느 정도는 주위 사람들과 보조를 맞춰가면서 일을 진행할 필요가 있다. 혼자 너무 돋보이는 것은 상황에 따라서 다른이로 하여금 표적이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나침반을 보고 움직여야 옳겠다.

말띠(90, 78, 66, 54년생)

다른 사람에게 비밀이 있다면 떳떳하게 밝히는 것이 좋을 것이다. 비밀이란 영원이 간직할 수 없는 법이다. 비밀을 마음 속에 두지 않는다면 이보다 더 좋은 행운의 기회는 없겠다. 개방적인 생각으로 임하는 게 유익하다.

양띠(91, 79, 67, 55년생)

항상 초심을 생각하고 행동하기에 좋은 날이다.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한 만큼 결과적으로 얻는 것도 많은 날이니, 일에 후회가 없을 것이다. 긴장하는 마음으로 부지런하게 하루를 가꿔야 행운이 깃들 것이다. 큰 걸음으로 움직여라. 권세를 얻을 수도 있다.

뉴시스 제공
뉴시스 제공

원숭이띠(92, 80, 68, 56년생)

성패를 가를 일이 생기니 중요한 결정을 할 때는 주위 사람과 의논하고 결정하는 게 좋다. 새롭게 진행할 수 있는 일에 기쁘더라도, 마음의 동요를 가라앉히고 자신의 본분에 일단 충실 하도록 하는 것이 유리한 운기를 얻는 법이다.

닭띠(93, 81, 69, 57년생)

생각만큼의 속도가 나지 않을 수 있다. 초조하게 생각지 말고 대범하게 계획 한대로 진행하는 것이 좋다. 조급한 마음에 서두르게 된다면 현재까지 진행된 일마저도 그르치는 결과를 가져오게 될 수 있다. 미리 추측하지 말고 추측한 것을 믿지 않도록.

개띠(94, 82, 70, 58년생)

금전적으로는 나쁘지 않은 하루다. 스스로 적극적으로 도전하고 돌파하려는 자세가 중요하다. 이후에 주변 사람들의 도움을 받게 될 것이다. 지금 당신의 주위에 있는 이성은 당신과 아주 좋은 인연이라고 볼 수는 없다. 다시 한 번 생각해 보길 바란다.

돼지띠(95, 83, 71, 59년생)

자신이 평소에 지니고 있던 재능과 실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는 하루이다. 당신의 재능을 발휘하도록 주위에 조력자가 당신을 후원하고 있으니 처리하는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해라. 조력자는 가까운 곳에서 당신을 지켜보고 있을 것이다. 과거라면 장원급제인 운세다.

Tag
#운세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