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퀸 ‘보헤미안 랩소디’, 골든글로브 2관왕…라미말렉 “프레디 머큐리를 위한 상”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9.01.09 03: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보헤미안 랩소디’ 올해 골든글로브 2관왕을 차지했다.

AFP·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보헤미안 랩소디는 6일(현지시간) 미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제76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드라마 부문 작품상과 남우주연상(라미 말렉)을 수상했다. 

또 이 영화에서 프레디 머큐리역으로 열연을 펼친 라미 말렉은 생애 처음으로 골든글로브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말렉은 수상 소감에서 “내게 평생의 즐거움을 준 프레디 머큐리에게 감사한다. 이 상은 당신을 위한 것이다. 정말 멋지다(gorgeous)”라는 말로 머큐리에게 상을 헌정했다.

영화는  국내에서는 영상을 보면서 노래를 따라 부를 수 있는 싱얼롱 열풍을 이끌어내며 10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