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재경, ‘2018 MBC 연기대상’ 월화 미니시리즈 부문 조연상 수상…‘배드파파’에서 선보인 탁월한 연기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8.12.31 14: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김재경이 ‘2018 MBC 연기대상’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지난 30일 개최된 ‘2018 MBC 연기대상’에서 김재경이 월화 미니시리즈 부문 조연상을 수상했다.

김재경은 시상식 이후 자신의 SNS에 수상의 기쁨을 고스란히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 속에는 그와 함께 레인보우 멤버이자 ‘비밀과 거짓말’으로 여자 신인상을 수상한 오승아의 모습이 담겨있다.

김재경 인스타그램
김재경 인스타그램

나무엑터스는 김재경의 수상 소감을 전했다. 그는 “잊지 못할 2018년이 되었습니다. 많이 부족하지만 저를 향해 응원을 보내주신 모든 분들과 ‘배드파파’를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라는 감사 인사와 함께 다부진 포부까지 밝혔다.

김재경은 지난 11월에 막을 내린 '배드파파'에서 남다른 두각을 드러내 뜨거운 화제를 화제를 모았다. 걸크러쉬 매력 속에 따뜻한 인간애까지 갖춘 광역 수사대의 에이스 형사 차지우로 완벽 변신해 탁월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긴박한 전개를 이끌어 나갔다.

그는 ‘배드파파’로 그동안 차곡차곡 쌓아온 실력을 100% 그 이상으로 발휘해 조연상 수상이라는 의미 있는 성과를 이루었다. 2019년에는 어떤 활약으로 대중들의 감탄을 자아낼지 벌써부터 지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