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중정상 통화, 트럼프 “협상 큰 진전 이뤄지고 있다”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8.12.30 18: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전화통화를 하고 미중 양국 관계와 한반도 문제 등 국제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시 주석의 요청에 따라 이날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를 했다”면서 “두 정상은 미중관계와 한반도 정세 등 국제 지역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전했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악수 / 뉴시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악수 / 뉴시스

트럼프 대통령은 시 주석과 중국 국민들에게 신년 인사와 축하의 뜻을 전하면서 미중 관계는 매우 중요하고 자신이 시 주석과의 양호한 관계를 매우 중요시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다.

이번 통화는 지난 1일 두 정상이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만난 이후 첫 통화다. 양국은 당시 90일간 추가 관세를 부과하지 않기로 합의하면서 휴전에 들어갔다. 아울러 미국과 중국 측의 무역 협상 대표단은 내년 1월초 베이징에서 만나 무역협상을 재개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