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사건반장’ 국내 도박과 사기 무혐의 SES 가수 슈, 상습 도박은 인정돼 결국 법정으로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8.12.28 16: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28일 ‘사건반장’에서는 걸그룹 S.E.S 출신 가수 슈의 재판 소식을 전했다.

가수 슈는 지난 2016년 8월부터 올해 5월까지 마카오 도박장에서 7억 9,000만 원의 도박을 한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기소 됐다.

또한 지난 8월, 지인에게 빌린 도박 자금을 갚지 않았다는 이유로 고소당한 바 있다.

JTBC ‘사건반장’ 방송 캡처
JTBC ‘사건반장’ 방송 캡처

검찰은 슈가 일본인 국적이라는 점을 들어 국내 도박은 무혐의로 결론 내렸으며 사기 혐의는 금액이 특정되지 않아 역시 무혐의 결론 내렸다.

그러나 상습적으로 원정 도박한 사실은 드러났기 때문에 결국 법정에 서게 됐다.

상승 도박은 징역 3년 이하,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으나 초범인 경우 중형보다는 벌금 내지 집행유예가 나올 가능성이 높다.

JTBC ‘사건반장’은 매주 평일 오후 3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