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프리미어리그] ‘손흥민 2경기 연속 멀티골’ 토트넘, 본머스 5-0으로 대파…맨시티 밀어내고 2위 안착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2.27 06: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토트넘 핫스퍼의 손흥민이 또다시 폭발했다.

토트넘은 27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0시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펼쳐진 2018/2019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서 본머스를 5-0으로 대파했다.

손흥민은 지난 에버튼과의 경기에 이어 또다시 멀티골을 기록하면서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최근 컵대회 포함 4연승을 달란 토트넘은 이날 레스터에 패한 맨시티를 제치고 리그 2위로 올라섰다.

손흥민 / 토트넘 핫스퍼 공식 인스타그램
손흥민 / 토트넘 핫스퍼 공식 인스타그램

토트넘은 전반이 시작하자마자 공격적으로 나섰지만, 이날 경기서 승리하면 6위까지 올라설 수 있던 본머스 역시 물러서지 않았다.

하지만 전반 16분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쏜 중거리슛이 수비에 맞고 들어가면서 분위기가 토트넘 쪽으로 기울었다.

6분 뒤에는 워커피터스가 상대 수비에게서 빼낸 공을 받은 손흥민이 침착하게 깔아차면서 점수차를 벌렸다.

전반 35분에는 루카스 모우라까지 득점하면서 사실상 승부를 굳혔다.

하지만 토트넘은 후반에도 공세를 멈추지 않았다.

후반 16분에는 해리 케인이 에릭센의 로빙 스루패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추가 득점에 성공했으며, 후반 25분에는 손흥민이 골키퍼 맞고 나온 공을 침착하게 밀어넣으며 경기를 마무리지었다.

결국 경기는 그대로 마무리됐고, 토트넘은 뉴캐슬을 4-0으로 대파한 선두 리버풀과의 승점차를 6점으로 유지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