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끝까지 사랑’ 이민지, 최성민이 돌아오자 한기웅 이용해서 “우리 사귀고 있다” 거짓말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2.26 20: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끝까지 사랑’에서는 이민지가 최성민이 돌아오자 한기웅을 이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6일 방송된 KBS2 ‘끝까지 사랑’에서는 해리(이민지)는 자신을 버리고 멀리 떠났던 지훈(최성민)이 돌아왔음을 알게 됐다.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재동(한기웅)은 해리(이민지)에게 “어젯밤에 지훈(최성민)이 왔다. 자신의 짐을 도둑맞고 아주 상거지가 되서 왔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해리(이민지)는 “아주 쌤통이다”라고 했고 재동(한기웅)을 데리고 지훈에게 갔다.
 
해리(이민지)는 재동(한기웅)의 손을 잡고 “우리 사귀고 있다. 재동이가 2호점 내준대”라고 말했고 지훈은 심각한 표정을 지었다.
 

또 지훈(최성민)은 재동에게 “그럴 줄 알았다. 뭐로보나 네가 나보다 훨씬 나으니까”라고 말하며 시청자들에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끝까지 사랑’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