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푸른소금’, 여운 남는 결말로 화제 모은 영화…신세경의 근황은?

  • 이나연 기자
  • 승인 2018.12.26 02: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나연 기자] 영화 ‘푸른소금’이 새삼 화제를 모으면서 주인공으로 열연을 펼친 신세경의 근황에도 이목이 집중됐다.

25일 신세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화사한 미소를 짓고 있는 신세경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그의 해맑은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신세경 인스타그램
신세경 인스타그램

신세경이 출연한 영화 ‘푸른소금’은 2011년 개봉한 이현승 감독의 연출작이다.

조직을 떠나 평범하게 살고자 하는 남자 두헌(송강호)과 그를 감시하라는 의뢰를 받고 그에게 접근한 여자 세빈(신세경)의 이야기를 담았다.

여운 남는 결말로 눈길을 끈 영화 ‘푸른소금’은 26일 오전 1시 30분부터 SUPER ACTION 채널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