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캔리(캔 이종원), 20일 신곡 ‘눈물 한 잔’ 발매…23년 만의 솔로 출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캔 이종원이 솔로 활동명 캔리로 첫 솔로 데뷔에 나섰다.

캔리(캔 이종원)가 20일 정오에 신곡 ‘눈물 한 잔’을 발매할 예정이다. 

지난 9월 캔의 신곡 ‘원츄’를 발매하며 5년 만에 완전체 활동을 알린 바 있다. 특히 캔리는 23년 만에 첫 솔로곡 발매로 이목이 쏠리고 있다.

캔리(캔 이종원) / KG컴퍼니
캔리(캔 이종원) / KG컴퍼니

또한,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하며 신곡 ‘눈물 한 잔’에 대한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소속사 CKP 컴퍼니 측은 “캔리가 첫 솔로곡으로 인사드리게 됐다. 더욱 집중도 있고 최선을 다해 준비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그는 캔으로 지난 9월 5일 5년 만에 발매한 신곡 ‘원츄’를 발매한 후 방송뿐만 아니라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특히 지난 4월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 OST인 ‘사랑받지 못해서’로 약 12년 만에 OST에 참여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캔리(캔 이종원)는 20일 정오에 신곡 ‘눈물 한 잔’을 발매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