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목요웹툰 ‘연애혁명’ 232 작가, 교통사고 투혼 화제…‘눈에 띄는 차번호’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12.14 08: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목요웹툰 ‘연애혁명’의 작가가 교통사고 투혼으로 연일 화제다.

지난 11일 232작가는 연애혁명 팬카페에 “교통사고가 나서 마감을 온전히 못할 것 같다”며 “차는 작살났지만 저는 괜찮다”고 독자들에게 미리 양해를 구했다.

이후 232작가는 투혼을 발휘하며 지난 13일 지각에도 불구 웹툰을 게재를 완료했다.

232작가글 / 다음 캡처
232작가글 / 다음 캡처

이에 누리꾼들은 그의 프로정신에 응원을 보내고 있다.

또 한편으로는 그가 공개한 사진 속 232가 적힌 차 번호가 눈길을 끌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만화가 232작가의 나이는 1992년생으로 올해 27세다. 그는 2013년 데뷔했으며, ‘연애혁명’은 평점 9.8로 많은 팬들을 확보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