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홍수현♥’ 마이크로닷(마닷), 부모님 횡령사건 前 오붓한 데이트 즐겨…‘아파트 처분 뒤 잠적’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8.12.13 07: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홍수현♥’ 마이크로닷 부모님의 횡령사건 전 일상이 공개됐다.

지난 9월 마이크로닷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마이크로닷은 데이트를 즐기는 듯 와인잔을 들고 있다.

마이크로닷 인스타그램

애정이 묻어나는 그의 표정에 시선이 집중된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와인잔에 마닷얼굴이 가려지네” “요새 잘생겨 지고 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마이크로닷은 최근 홍수현과의 열애를 인정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의 나이차이는 띠동갑으로 연상연하 커플으로 알려졌다.

한편 래퍼 마이크로닷(마닷)과 산체스의 부모님이 20년 전 마을 사람들의 돈을 들고 잠적한 것으로 알려져 큰 논란을 빚고 있다.

현재 경찰은 마이크로닷 부모에게 인터폴 적생 수배를 요청한 상태이며 공소시효 역시 남아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마이크로닷의 부모인 신씨 부부는 자진 입국 의사를 밝히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마이크로닷은 현재 출연하고 있던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뒤 잠적했다. 현재 산체스 역시 공개가 예정된 음원발매를 미루고 잠적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운영하고 있던 가게와 마이크로닷의 아파트가 처분된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