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침마당’ 이용식, 스타 변호사들에 위기의식…“연예인보다 방송출연 많이해“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12.10 08: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0일 방송된 ‘아침마당’ 명불허전 코너에서는 ‘스타 변호사의 모든 것’이라는 주제로 박지훈, 로버트할리, 김광삼, 양소영, 노영희, 오수진 변호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개그맨 이용식은 “여러분 안녕하세요. 뼛속까지 코미디언, 내시경으로 들여다봐도 코미디언 이용식입니다. 인사받으십시오”라며 거창하게 인사를 했다.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이에 김재원 아나운서는 “오늘따라 왜 이렇게 인사를 거창하게 하느냐”고 물었고, 이용식은 “거창하게 할 수 밖에 없다. 출연자 명단을 보는 순간 기분이 안 좋아졌다. 라이벌 의식이 생겼다. 연예인보다도 방송출연횟수가 더 많고 또 시청자분들도 이분들 직업을 연예인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다. 제가 밥그릇을 뺏기게 생겼는데 기분 좋게 생겼느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용식은 박지훈 변호사에게 “저분은 개그계에서 노리고 있는 분이다. 얼굴도 재밌지만 얼굴평수가 저랑 비슷해 형제가 아니냐는 소리도 듣는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은 월~금 오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