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바스터즈 거친녀석들’, “받은 만큼 돌려준다“...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거친 액션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12.09 01: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영화 ‘바스터즈 거친녀석들’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영화 ‘바스터즈 거친녀석들’은 지난 2009년 개봉한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작품이다.

브래드 피트, 멜라니 로랑, 크리스토프 왈츠, 일라이 로스 등이 출연했다.

영화는 유대인이 학살되던 2차 세계 대전 시기에 벌어진 이야기를 담고 있다.

네이버 영화
네이버 영화

독일이 무차별적으로 유대인을 학살하던 2차 세계 대전 시기.

나치의 잔인하고 폭력적인 행태에 분개한 유대인 출신의 미군 알도 레인 중위(브래드 피트) 는 ‘당한 만큼 돌려준다!’는 강렬한 신념으로 그와 뜻을 함께 하는 사람들을 모아 ‘개떼들’이라는 조직을 만든다. 

각각의 분야에서 재능을 가진 조직원들을 모은 알도 레인은 나치가 점령한 프랑스의 한 작은 마을에 위장 잠입해 당한 것에 몇 배에 달하는 피의 복수극을 시작하는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