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불후의 명곡’ 김연지, 같은 날 세상을 떠난 두 별 故김현식-유재하와 ’가리워진 길’ 듀엣 ··· 관객들 기립박수-뭉클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2.08 18: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김연지가 ‘가리워진 길’을 열창했다.

8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故김현식&유재하 특집 편’이 방송됐다.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김현식과 유재하는 같은 날 세상을 떠난 전설의 뮤지션들이다.

‘가리워진 길’은 김현식과 유재하, 두 전설의 혼이 담긴 명곡이다.

김연지는 맑고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또 늘 새로운 느낌과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하는 그녀답게 무대를 리드해갔다.

김연지가 노래를 열창하는 중간에 실제 김현식과 유재하의 음성이 나오기도 했다.

관객들은 고인들의 목소리와 함께 꾸며지는 김연지의 무대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김연지의 노래가 끝나자 관객들을 기립박수를 보냈다.

스튜디오에서 김연지의 무대를 관람한 출연자들은 뭉클하다는 소감을 내놓았다.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