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외식하는 날’ 장도연, 남태현 아닌 김영철에겐 ‘파워 철벽녀’… “난 잘 안맞아”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8.12.08 09: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외식하는 날’ 장도연이 남태현이 아닌 김영철과 데이트를 펼쳐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외식하는 날’ 에서는 김영철이 장도연과 고기 데이트를 즐겼다.

데이트 내내 김영철은 장도연에게 호감을 보였으나 장도연은 철벽을 쳐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단 둘이 만났으나 어색한 기운에 어쩔 줄 몰라 했다. 

SBS ‘외식하는 날’ 방송캡쳐
SBS ‘외식하는 날’ 방송캡쳐

장도연은 김영철이 자신을 위해 테이블 의자를 빼려 하자 이를 거부하며 의자를 가지고 개그를 선보였다. 

이에 김영철은 “너의 유머를 좋아한다”고 흐뭇해 했으나 장도연은 “그럼 이런 개그를 하지 말아야겠다”며 “여기 맛집이다. 사람이 많다”고 방어해 김영철을 폭소케 했다.

또한 장도연은 “고기 구우면서 부터 (우리는)안 맞았다”며 “어디 가면 개그 코드 잘 맞는 사람이 이상형이라 이야기 하는데 같은 이야기를 나누는데 선배님은 잘 맞았다고 하고 난 잘 안 맞았다고 생각한다. 그게 너무 웃겼다”고 말해 끝까지 철벽녀의 모습을 보였다.

‘외식하는 날’은 매주 화요일 밤 9시 30분 SBS Plus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