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희열의 스케치북’ 유희열, “김동률은 속이 좁다. 앞으로 선우정아 악플러 될 것” ··· 선우정아 ‘난감한 웃음’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2.08 01: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선우정아가 김동률보다 유희열이 더 좋다고 말했다.

7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선우정아가 김동률보다 유희열이 더 좋다고 말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 캡처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 캡처

 

유희열이 “선우정아 씨는 데뷔 전부터 프로듀서로 굉장히 유명했었다. 김동률이 선우정아 씨 공연을 본 것 같다. 최근에 김동률이 SNS에 너무 만족스러운 공연이었다며 선우정아 씨 공연을 호평했다”고 말했다.

이어서 선우정아에게 “이 얘기 들은 적 있어요?”고 물었다.

유희열의 질문에 선우정아는 “개인적인 피드백이 아니라 많은 사람들이 보는 공간에 올렸다는 게 응원이 됐다. 너무 감사했다”고 대답했다.

선우정아의 대답을 들은 유희열이 “제가 더 좋아요? 김동률이 더 좋아요?”라고 물었다. 갑작스런 질문에 선우정아는 굉장히 난감해했다.

유희열은 괜찮다고 말하면서도 “나는 이곳에서 데뷔시켜줬던 사람이고 걔는 SNS에 한 줄 올린 게 다다”라며 깨알 어필을 했다. 고심하던 선우정아는 “당연히 유희열 선배님이죠”라고 대답했다

선우정아의 대답에 유희열은 화색이 되어 “걔가 되게 속이 좁아서 앞으로 악플러가 될 거다”라고 말해 관객들을 웃음 짓게 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12시 30분, KBS2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