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글의 법칙’ 모모랜드 연우, 김병만에게 속얘기…“멤버 중에 꼴등이다” ‘폭풍 눈물’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2.07 22: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정글의 법칙’에서는 모모랜드 연우가 김병만에게 속 얘기를 하다가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7일 방송된 sbs‘정글의 법칙in 라스트 인도양 ’편에서는 후반전 몰디브 생존으로 새로운 멤버 배우 조재윤, 정겨운, 이유비,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 비투비 이민혁, 유키스 준, 모모랜드 연우가 함께했다.

 

sbs방송‘정글의 법칙’방송캡처
sbs방송‘정글의 법칙’방송캡처

 
모모랜드 연우는 김병만과 코코넛 밀크를 만들면서 속마음을 털어놨다.
 
김병만은 연우에 대해 인터뷰를 하면서 “운동신경도 뛰어나고 시키는 일은 아주 잘한다”라는 칭찬을 했다.
 
연우는 김병만과 함께 코코넛 밀크 만들기를 했고 열심히 코코넛을 갈았다.
 
연우는 김병만에게 “저는 모모랜드에서 꼴등인 것 같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고 김병만은 “나도 개그맨 8번 떨어지고 꼴찌로 들어갔다”라고 했다.
 

또 김병만은 연우에게 “모모랜드에서 너만의 매력이 있어서 뽑히지 않았겠냐? 나는 유재석, 강호동이 될 수는 없다. 나만의 개성이 있지. 너도 그렇고.”라고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SBS‘정글의 법칙in 라스트 인도양’편은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