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추리 8-1000’ 손담비, SNS 속 모습은?…남다른 분위기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2.07 12: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지 기자] 손담비(나이 36세)가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외출”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 속 손담비는 새초롬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 중이다. 남다른 분위기를 드러낸 손담비의 모습에 네티즌은 “담비 여신”, “미추리 잘 보고 있어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손담비 인스타그램
손담비 인스타그램

지난 2007년 싱글 앨범 [Cry Eye]로 데뷔한 손담비는 최근 연기자로 입지를 다지는 중이다.

‘가족끼리 왜 이래’, ‘유미의 방’, ‘미세스 캅2’ 등에 출연했고, 지난 10월 개봉한 영화 ‘배반의 장미’에서도 주연 배우로 활약했다.

현재 SBS 예능 ‘미추리 8-1000’에도 출연 중이다.

‘미추리 8-1000’은 미추리에서 예측불허 상황에 놓이게 되면서 벌어지는 24시간 시골 미스터리 스릴러 예능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0분 방송.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