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황후의 품격’ 장나라, 오써니식 ‘아리랑’ 열창…내조의 여왕 오써니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8.12.07 12: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황후의 품격’ 장나라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황후의 품격’ 장나라가 황제의 불륜 현장을 목격한 후 배신감에 몸부림치는 연기를 실감나게 소화해 앞으로의 반격을 예고하기도 했다.

지난 6일 방송에서 장나라는 실제 가수답게 ‘아리랑’을 열창해 눈길을 끌었다.

장나라는 오써니로 분하여 ‘아리랑’을 열창해 네티즌들의 이목을 끌었다.

장나라 / SBS ‘황후의 품격’ 방송캡처
장나라 / SBS ‘황후의 품격’ 방송캡처

이날 방송에서 장나라는 여러가지 모습을 보였다.

장나라 / SBS ‘황후의 품격’ 방송캡처
장나라 / SBS ‘황후의 품격’ 방송캡처

해맑고 순수했던 오써니에서 배신감에 몸부림치는 비련의 여인으로 순식간에 변신한 것. 향후 행보에 시선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자신의 감정에 솔직하면서도 결코 기죽지 않는, 완성형 캔디 캐릭터를 선보였다. 또 방송 후 시청자들은 “오써니가 진실을 알게 되기를 두 손 모아 기다렸다” “황실의 복잡한 속사정을 뒤늦게 알게된 오써니가 어떻게 변하게 될지 너무 궁금하다” 등 폭발적인 반응을 드러냈다.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은 매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