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퀸의 모든 것을 재현하다”…‘보헤미안 랩소디’ 라미말렉, 프레디머큐리 입었던 의상까지 동원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8.12.07 10: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관객수가 6백만을 넘어서며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영국의 두 번째 여왕이라 불리는 전설적인 록 밴드 ‘퀸’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개봉 전부터 이목을 집중시켰다.

퀸의 모든 것을 재현하기 위해 프레디 머큐리가 활동했을 당시 의상과 스타일링을 똑같이 연출하고자 그들이 입었던 무대 의상까지 동원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또 1907년도에 스튜디오는 어떤 마이크가 있어야하는지 오디오는 어떻게 생겼는지 등 작은 부분들까지 놓치지 않고 연구했다.

특히 라미말렉이 프레디 머큐리 역을 완벽히 소화해내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바.

그는 치아와 메부리코 인공 분장을 하고 무대 영상을 수천 번 돌려보며 마이크를 잡은 모습, 춤, 눈빛 등을 연구한 결과 프레디 머큐리를 있는 그대로 재현해냈다.

지난달 31일 개봉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현재 관객수 6백만을 넘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