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날씨예보] 기상청, 한파+강풍특보 동시 발효→주말 올겨울 최강 한파…서해안 밤 ‘대설특보’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8.12.07 09: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오늘 체감 온도가 영하 15도에 육박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한파특보와 강풍특보가 동시에 발효 중인 가운데, 오늘 아침 서울의 체감 온도가 -15도에 육박했다.

실제 온도가 -8.9도까지 떨어진 데다, 바람이 강하게 불고 있어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을 기록하고 있다. 

오늘은 한낮에도 많은 지역이 영하권을 유지하겠다.

기상청 홈페이지
기상청 홈페이지

주말엔 추위가 더 심해지겠다. 서울 아침 기온 -11도까지 곤두박질치겠다.

동파사고에도 미리 대비하시는 게 좋겠다.

또 오늘 절기 대설에 맞춰 충청과 호남, 제주도에는 눈이 오겠다. 특히 서해안 쪽으로는 폭설이 내리면서 밤에는 대설 특보가 내려지겠다. 

기온은 다음 주가 돼서야 영상권을 회복하겠으며 화요일에는 전국에 눈 소식이 나와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