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설렘주의보’ 천정명, ‘이 여자가 진짜 보자보자하니까’ ··· 한고은 피습소식 듣고 분노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2.07 00: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설렘주의보’에서 천정명(차우현 역)이 강서연(강혜주 역)에게 분노했다.

6일 방송된 MBN ‘설렘주의보’에서는 천정명(차우현 역)이 강서연(강혜주 역)에게 분노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MBN ‘설렘주의보’ 방송 캡처
MBN ‘설렘주의보’ 방송 캡처

 

MBN ‘설렘주의보’ 방송 캡처
MBN ‘설렘주의보’ 방송 캡처


한재경 대표가 괴한에게 피습당해 위독한 상태다. 한재경 대표의 피습소식에 화가 난 차우현은 곧바로 강혜주에게 전화했다.

강혜주는 반갑게 차우현의 전화를 받았다. 하지만 차우현은 “한재경 대표 그렇게 만든 게 당신입니까?”라고 강혜주에게 차갑게 물었다.

강혜주는 계속 모르쇠로 일관했다. 하지만 차우현은 아무것도 모른다는 듯 말하는 강혜주에게 “저는 강혜주 씨밖에 떠오르지 않네요”라며 계속 강혜주를 의심했다.

강혜주는 “아무리 제가 싫어도 이건 좀 아닌 것 같네요. 제가 두 사람 사이에서 나쁜 짓은 좀 했지만 사람을 해치는 짓까지는 안 해요”라고 말했다.

강혜주의 말에 차우현은 “제가 알아보죠. 강혜주 씨와 관련이 있으면 반드시 책임지셔야 할 겁니다”라고 말하고는 전화를 끊었다.

전화를 끊은 강혜주는 짜증난다는 표정으로 비서에게 한재경 대표 상태가 어떤지 알아보라고 지시했다.

‘설렘주의보’는 매주 수, 목 밤 11시, MBN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