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 부산, 호물로 선제골에도 서울에 1-3 대역전패…2년 연속 승격 좌절?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2.06 21: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웃은 팀은 FC 서울이었다.

6일 오후 7시 부산 구덕운동장에서 펼쳐진 2018 KEB하나은행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부산 아이파크가 선제골을 넣고도 서울에 1-3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서 부산은 지난해에 이어 또다시 승격이 좌절될 위기에 처했다.

부산은 전반 22분 호물로의 환상적인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고요한-조영욱 / 연합뉴스
고요한-조영욱 / 연합뉴스

하지만 권진영이 전반 43분 윤주태에게 가한 거친 태클로 경고누적 퇴장을 당하면서 경기에 변수가 생겼다.

부산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김현성 대신 이청웅을 투입하며 수비를 견고히하려 했지만, 오히려 수비가 무너졌다.

후반 14분 조영욱이 동점골을 넣으며 분위기를 반전시켰고, 뒤이어 후반 33분 고요한이 역전 결승골을 터뜨렸다.

부산은 동점을 만들기 위해 노력했지만, 오히려 후반 44분 정현철에게 쐐기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두 팀은 9일 장소를 서울 월드컵경기장으로 옮겨 2차전을 치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