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공복자들’ 노홍철, ‘무한도전’ 김태호 PD가 주목한 예능계 샛별은? “미쓰라진 아내 권다현”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8.12.06 12: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노홍철이 ‘무한도전’을 함께한 김태호 PD의 소식을 전했다.

6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1층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새 예능프로그램 ‘공복자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김선영 PD, 김지우 PD를 비롯해 노홍철, 김준현, 유민상, 배명호, 미쓰라, 권다현이 자리를 빛냈다.

이날 노홍철은 “김태호 PD랑은 늘 자주 연락을 하는데, ‘공복자들’ 파일럿 방송 이후 연락이 왔다”고 김태호 PD의 소식을 전했다.

노홍철 / MBC 제공
노홍철 / MBC 제공

이어 “김태호 pd가 새롭게 주목한 예능계 샛별로 권다현을 이야기했다”며 “너무 재밌고, 참 신선했다고 말하더라. 미쓰라는 어떻게 권다현을 만났냐며 물었다”고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를 들은 노홍철은 김태호 PD가 권다현을 보고 “날것 그대로 권다현을 보고 놀랐다고 했던 기억이 난다”고 전했다.

권다현은 웃음을 멈추지 못한 채 “너무 행복하고, 너무 좋아요”라고 말했다.

권다현 / MBC 제공
권다현 / MBC 제공

또 노홍철은 “정말 새로운 친구다”라고 자신감 넘치게 밝혔다.

노홍철은 ‘공복자들’이 파일럿 방송 이후 정규 편성돼 기쁜 마음을 전했다.

그는 “요즘 재밌는 프로그램이 많은데 이 프로그램은 정말 재미는 보장한다. 재밌는 프로그램이 많지만 여긴 재미와 정보가 있다. 파일럿 때 하는 내내 기분이 좋았는데, 이 프로그램이 정규 편성돼 계속 보여줄 수 있어서 좋다”고 밝혔다.

이어 노홍철은 이 프로그램을 하면서 가장 좋았던 점에 대해 “느끼실거다. 일상에서 세 끼에 대한 감사함, 소중함을 느꼈다. 24시간이었지만 한 끼를 먹었을 때 그 먹는것 만으로 큰 기쁨이 될 수 있구나, 너무 당연하게 생각했던 것이 큰 감동을 줄 수 있다는게 또한 삶의 대한 자세가 달라져서 좋다”고 전했다.

노홍철 / MBC 제공
노홍철 / MBC 제공

또한 이 프로그램에 장점에 대해 “우리 프로그램은 누구나 쉽게 따라해볼수 있는 프로그램이라서 그게 굉장히 좋더라. 하면서도 즐겁다”고 밝혔다.

한편, MBC 새 예능 ’공복자들’은 오는 7일 오후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