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FA컵 결승 1차전] ‘에드가 결승골’ 대구 FC, 울산 현대에 2-1 역전승…ACL 본선 직행 눈앞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2.05 21: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울산 현대와 대구 FC의 FA컵 결승 1차전서 웃은 팀은 대구 FC였다.

5일 저녁 7시 30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펼쳐진 2018 KEB 하나은행 FA컵 결승 1차전서 대구가 울산을 상대로 2-1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우승컵에 한 발 다가섰다.

선제골을 넣은 팀은 울산이었다.

후반 5분 황일수가 대구의 수문장 조현우를 앞에 두고 골문을 가른 것.

동점골 기록한 세징야(대구, 맨 왼쪽) / 연합뉴스
동점골 기록한 세징야(대구, 맨 왼쪽) / 연합뉴스

하지만 울산은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1분 만에 세징야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예상 밖의 골을 얻어맞은 울산은 꾸준히 대구의 골문을 두드렸지만, 득점까지 연결시키진 못했다.

오히려 역습으로 찬스를 만들어간 대구가 후반 43분 에드가의 역전 결승골로 앞서나가기 시작했다.

울산은 동점을 위해 총공세를 펼쳤지만, 대구의 노련한 경기 운영에 무릎을 꿇었다.

양 팀은 대구 월드컵 경기장으로 자리를 옮겨 8일 저녁 7시 30분에 2차전을 치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