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KBO 최초 5년 30홈런-100타점’ 넥센 박병호, 최고타자상 수상…대상은 두산 양의지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2.04 17: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 박병호(32)가 올 시즌 최고의 타자로 꼽혔다.

박병호는 4일 서울 중구 서울 더플라자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열린 2018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에서 최고타자상을 수상했다.

상금 300만원과 트로피를 받은 박병호는 올 시즌 113경기서 타율 .345 출루율 .457 장타율 .718 홈런 43개 112타점 88득점을 기록했다.

박병호 / 뉴시스
박병호 / 뉴시스

그는 KBO리그 사상 최초로 5년 연속 30홈런-100타점과 3년 연속 40홈런을 달성했다.

최고투수상은 SK의 김광현이, 최고 구원투수상은 한화 정우람이 수상했으며, 신인왕과 감독상은 각각 kt 강백호와 한화 한용덕 감독에게 돌아갔다.

대상은 두산의 양의지가 수상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