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너의 돈소리가 들려’ 윤정수X나르샤X차오루X감스트, 하수팀 미녀 CEO 정답 맞춰 ‘성공’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2.04 01: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너의 돈소리가 들려’에서 하수팀이 3회 만에 승리를 해서 고수가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3일 tvN 에서 방송된 머니 서스펜스 ‘너의 돈소리가 들려’은 진짜 부자와 가짜 부자를 골라내며 그들만의 숨겨진 재산증식 비법을 배워보는 경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tvN‘너의 돈소리가 들려’방송캡처
tvN‘너의 돈소리가 들려’방송캡처

 
조우종의 진행으로 고수팀으로 가수 딘딘, 걸스데이 소진, 개그맨 허경환, 개그우먼 이세영이 하수팀으로 개그맨 윤정수, 브라운 아이드 걸즈 나르샤, 가수 차오루, BJ 감스트가 돈소리 판정단으로 나왔다.
 
머니 마스터는로는 담근주로 월매출 2억의 알콜시스터즈 이슬처럼, 연20억 보습촉촉 윤트로지나, 연15억 패션개 대모 비숑박, 월 3억 식물 아티스트 장세비에리아 중에서 진짜를 찾았다.
 
머니 마스터 중에서 식물 아티스트 장세비에리아는 어설픈 모습으로 판정단들에게 혼동을 줬지만 하수팀이 담근주 CEO와 보습촉촉 CEO, 식물 아티스트 CEO를 진짜라고 맞추고 패션개 대모를 가짜라고 했다.
 

또 패션개 대모 반려견 쇼핑몰을 한다고 했던 CEO는 사실 퍼스널 컬러 컨설턴트 박은하씨로 드러났고 하수팀은 고수팀과 의자를 교체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tvN 에서 방송된 시사 교양 프로그램‘너의 돈소리가 들려’은 월요일 밤 12시 20분에 방송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