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SKY캐슬(스카이캐슬)’ 윤세아, 쌍둥이 김동희-조병규 지킨다…”목적은 애들 성적”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8.12.03 10: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SKY 캐슬’ 윤세아가 김병철에게 쌍둥이 아들을 지킨다.

지난 1일 JTBC ‘SKY 캐슬’ 네이버 TV캐스트에는 5회 예고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는 남편 김병철(차민혁 역)에게서 쌍둥이 아들 김동희(차서준 역), 조병규(차기준 역)를 구하기 위해 나선 윤세아(노승혜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JTBC ‘SKY 캐슬’ 방송 캡처
JTBC ‘SKY 캐슬’ 방송 캡처

윤세아는 김병철에게 “나도 당신도 목적은 애들 성적이예요. 단지 방법이 다를 뿐이지”라고 말했다.

이에 김병철은 “다른 게 아니라 당신이 틀렸지”라고 삿대질을 했다.

5회 줄거리가 어떻게 흘러갈지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샅샅이 들여다보는 리얼 코믹 풍자 드라마다.

염정아, 정준호, 이태란, 최원영, 윤세아 등이 출연 중인 JTBC ‘SKY 캐슬’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