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하나뿐인 내편’ 진경, 최수종이 고백 거절하자 “운전기사와 억만장자의 사랑은 이뤄지지 않는 걸까?”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2.02 20: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진경이 최수종에게 두번째 고백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일 방송된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진경(홍주)은 수일(최수종)과 성당에서 빵봉사를 했다.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홍주(진경)는 수일(최수종)이 빵을 만들면서 자신을 바라보는 눈길을 느끼면서 수일이 틀림없이 자신을 좋아한다고 확신했다.
 
홍주(진경)는 수일에게 “강쌤. 우리 남사친 여사친 말고 남친 여친해요. 이렇게 일주일에 한번씩 만나는거 감질나요. 강쌤도 저 좋아하잖아요”라고 말했다.
 
그러자 수일(최수종)은 “홍주씨에게 저는 상대로 가당치 않다. 다른 좋은 분 만났으면 좋겠다. 홍주씨가 이러면 빵 봉사할때 부담스럽다. 앞으로 그런 얘기 하지 마라”하며 먼저 돌아갔다.
 

또 홍주는 “운전기사와 억만장자의 사랑은 이뤄지지 않는건가? 내가 앞으로 계속 노력해야겠다”라고 중얼거리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하나뿐인 내편’은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