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OK저축은행, 2연패 탈출…신한은행 6연패 수렁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12.01 02: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여자프로농구 수원 OK저축은행이 인천 신한은행을 꺾고 2연패에서 탈출했다. 신한은행은 6연패 수렁에 빠졌다. 

OK저축은행은 30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2019 여자프로농구 신한은행과의 경기에서 접전 끝에 65-6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OK저축은행은 2연패에서 탈출하며 3승(5패)째를 신고, 부천 KEB하나은행과 공동 4위에 올랐다. 신한은행은 6연패에 빠지면 최하위(1승8패)에 머물렀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OK저축은행은 외국인선수 단타스가 18점 9리바운드로 골밑을 다졌고, 구슬이 16점(6어시스트), 김소담이 11점을 지원했다. 

 신한은행은 자신타 먼로(18점)를 앞세워 마지막까지 추격했지만 고비를 넘지 못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