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경추 부상’ 광주 FC 이승모, 병원서 안부 전해…“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1.30 10: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K리그2 광주 FC 소속 이승모가 SNS서 안부를 남겼다.

이승모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승모는 침대에 누워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습이다. 특히 목에 큰 부상을 입고도 웃음을 잃지 않는 그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승모 인스타그램
이승모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정말 다행이에요ㅠㅠ”, “쾌차하시길!!”, “아프지마요ㅠ”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이승모는 지난 29일 K리그2 준플레이오프 대전 시티즌과의 경기서 경추 미세골절 진단을 받았다.

완치까지는 2~3개월 정도가 소요될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