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누리호 시험발사체, 28일 오후 4시 발사 예정…항우연 “발사 가능 여부 확인할 것”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1.28 11: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순수 국내기술로 개발된 한국형 발사체인 누리호의 시험발사체 발사가 28일 오후 4시 나로우주센터서 이뤄진다. 현재 우주센터서는 최종 점검 등 발사 준비가 순조롭게 이뤄지고 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하 항우연)은 28일 시험발사체의 추진체 충전 및 발사 가능 여부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누리호의 시험발사체는 발사는 누리호에 사용될 75톤급 액체엔진의 성능을 검증하기 위해 진행된다.

누리호 / 뉴시스
누리호 / 뉴시스

지난 27일에는 시험발사체 이송 및 기립 후 기계적 체결 및 전기, 유공압 인터페이스 점검이 완료됐다.

또 제 4차 발사관리위원회가 개최돼 발사체 이송 및 기립 결과를 확인하고 리허설 결과를 검토한 바 있다.

발사 시간은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최종적으로 결정된다.

항우연 관계자는 “금일 오전부터 발사 준비가 진행되고 있다”며 “발사 예정시간은 오후 2시 30분께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현재 기상은 양호하다”며 “발사 전까지 기상 상태를 지속 확인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