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배드파파’ 정만식, 반전 매력 뽐내며 종영 인사 전해…‘열일 행보 예고까지’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8.11.28 09: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혜 기자] ‘배드파파’ 정만식의 마지막 촬영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배드파파’ 마지막 회에서 정만식(주국성은 이준혁(필두)의 칼부으로 죽음을 맞이했다.

또한 28일 오전 바를정엔터테이먼트 측은 정만식의 비하인드 사진도 함께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만식은 이준혁에게 칼에 찔리는 모습을 촬영하는 모습이다. 진지한 표정으로 마지막 촬영에 임하는 그의 모습에서 연기 내공을 느낄 수 있다.

이어서 공개된 사진에서는 정만식과 이준혁의 유쾌한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극중 악한 모습을 보여주는 정만식과 상반되는 유쾌한 모습을 보여 반전 매력을 선사한다.

정만식 / 바를정엔터테이먼트 제공
정만식 / 바를정엔터테이먼트 제공

종영 소감에 대해 정만식은 “시청자 여러분 많이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또 다른 행보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MBC 드라마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전하며 앞으로의 행보에도 기대를 한껏 높였다.

앞서 그는 ‘아수라’, ‘내부자들’, ‘똥파리’ 등에서 강렬한 이미지를 보여준 바 있으며, 이번 ‘배드파파’에서도 그 만의 독보적인 악역 연기를 뽐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최근에는 영화 ‘지푸라이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드라마 ‘배가본드’ 촬영에 한창이며,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면서 대중들과 만날 계획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