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끝까지 사랑’ 강은탁, 심지호에게 “김일우 대신 당신이 YB 회장해라”…홍수아는 ‘이영아 스캔들 고발’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1.27 20: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끝까지 사랑’에서는 강은탁이 심지호에게 김일우 대신 YB회장을 하라고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7일 방송된 KBS2 ‘끝까지 사랑’에서는 정한(강은탁)은 YB 화장품의 생산공장을 찾기 위해 백방으로 뛰고 공장을 찾아내는데 성공했다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이어 정한(강은탁)은 케이(은해성)과 함께 와이비가 셀즈의 기술을 탈취한 것을 인터넷에 퍼뜨렸다.
 
정한(강은탁)은 정회장(안승훈)을 찾아서 음모를 꾸미고 현기(심지호)에게 제혁(김일우)를 내리고 YB회장이 되도록 종용했다.
 

또 세나(홍수아)는 기자에게 전화를 해서 가영(이영아)의 정한(강은탁)과 현기(심지호) 사이의 스캔들을 내달라고 하며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끝까지 사랑’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