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플라이투더스카이, ‘아이돌 라디오’서 20년 차 아이돌의 저력 보여줘…역시 아이돌 대선배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8.11.27 17: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플라이투더스카이가 26일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서 데뷔 만 19년 차에 빛나는 아이돌 대선배로서 저력을 보여줬다.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이날 방송에서 노래방 라이브부터 섹시 춤까지 여전한 매력을 과시했다.

먼저 환희는 “사람들이 날 보면 터프한 이미지를 떠올리곤 하는데 알고 보면 귀엽다”며 귀여운 애교도 마다하지 않았다.

브라이언은 자신을 소개하는 키워드로 섹시를 언급, 데뷔 무대인 1999년 MBC ‘로그인 HOT’에서 선보인 섹시 댄스는 물론,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Baby One More Time’에 맞춰 다리에 쥐가 날 정도로 열정적인 춤을 선보였다.

또한 환희는 DJ 비투비 정일훈과 함께 지난 5월 발표한 듀엣곡인 ‘뻔해’를 라이브로 소화해 가창력을 증명했다.

MBC 라디오 ‘아이돌라디오’
MBC 라디오 ‘아이돌 라디오’

‘플투의 명곡’이란 제목으로 진행된 이날 방송에선 플라이투더스카이를 위한 미니 헌정 무대가 꾸며졌다.

세븐어클락과 보이스퍼는 차례로 ‘Sea Of Love’, ‘Missing You’ 등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대표곡을 라이브로 선보여 감동을 선사했다.

이에 브라이언은 “일훈씨의 ‘뻔해’ 라이브를 들은 건 이 자리가 처음인데 카리스마가 넘치는 랩퍼”라며 “후배 가수분들이 우리 노래를 불러준 것이 색달랐고 너무 감동받았다”고 소감을 남겼다.

플라이투더스카이는 향후 계획에 관해 “브라이언은 예능(프로그램)을 많이 해서 방송을 통해 계속 볼 수 있고, 환희는 공연 등 여러 스케줄로 계속해서 방송에서 찾아뵙고 소식 전하겠다”며 “더 좋은 노래로 계속해서 보답해드리겠다”고 밝혔다.

아이돌 선후배 간 훈훈한 모습을 볼 수 있는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는 평일 밤 9시 네이버 브이 라이브(V앱)에서 생중계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