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키(KEY), 샤이니(SHINee) 태민-종현과의 유기성 의도한 것 “소속감 이어갔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11.26 18: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샤이니(SHINee) 키가 앨범명 ‘FACE’(페이스)의 의미에 대해 전했다.

26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새천년관에서 샤이니(SHINee) 키의 첫 정규 앨범 ‘FACE’(페이스) 쇼케이스가 열렸다.

소녀시대 태연의 사회로 진행된 쇼케이스에서 키는 타이틀곡 ‘센 척 안 해’(One of Those Nights)와 수록곡 ‘굿 굿’(Good Good) 무대를 선보였다.

샤이니 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샤이니 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날 키는 10년 만에 업 솔로 앨범을 발표하는 소감에 대해 “원하고 바라왔던 일이다"라며 “이것보다 이르게 내긴 싫었다. 가수들의 컴백이 몰아치지만 그거와는 별개다. 음악을 소개하는 게 더 중요하다. 좀 더 빨리 냈으면 조급한 게 보였을 것이다. 여유도 없고 쫓기는 게 보였을 것 같다. 그것보다는 차분히 준비해서 여유롭게 보이고 싶었다. 지금이 적절한 시기”라고 밝혔다.

키의 첫 정규 앨범 ‘FACE’(페이스)는 샤이니 멤버 태민의 ‘에이스’(ACE)와 종현의 앨범명 ‘베이스’(BASE)와 연결되는 유기성으로 눈길을 끈다.

키-태연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키-태연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키는 “페이스는 얼굴과 직면한다는 이중적 의미가 있다”며 “저희끼리 소속감을 갖는 이름을 이어나가는 것이 맞다고 생각했다”고 답했다. 
 
한편, 키의 첫 정규 앨범 ‘FACE’는 26일 오후 6시 멜론, 지니, 아이튠즈, 애플뮤직, 스포티파이, 샤미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같은 날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추천기사